감동을 파는 빵집 : 파네라 브레드




감동을 준다는 것은 엄청난 영향력이 있습니다.

미국에 한 사람에게 감동을 주어 엄청난 마케팅 효과를 거둔 기업이 있습니다.

바로 파네라 브레드입니다.




Mike Mozart



파네라 브레드는 1987년 설립된 기업입니다. 2016년 3월 기준 약 2000개의 매장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주요 품목으로는 빵 외에도 샐러드, 파스타, 샌드위치, 수프 등이 있습니다.

인기상품은 수프를 그릇 대신에 빵의 속을 빼고 담아내는 수프 등이 있습니다.

파네라 브레드는 어떤 한 사례의 계기로 미국에서 손꼽히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게 되었는데요.


어떤 사례일까요?


Prashant Bhardwaj



2012년 여름, 84세의 테레사 쿡은 췌장암 말기로 투병 중이었다. 그녀의 손자 브랜든은 몸이 아프신 할머니를 위해 드시고 싶은 음식이 있는지 물었다. 할머니는 파네라 브레드의 클램차우더를 먹고싶다고 말했다. 그녀가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고, 그 중에서도 파네라 브레드의 클램차우더를 가장 좋아했다.


브랜든은 얼른 근처에 있는 파네라 브레드 내슈아점에 전화를 했다. 하지만 내슈아 점은 여름철에는 매주 금요일에만 클램차우더를 판매한다고 얘기했다. 브랜든은 할머니가 췌장암 말기이신데, 금요일까지 기다리는 건 힘들 것 같다고 얘기했다.


그러자, 담당 매니저 수잔 포르티어는 지금 바로 가게로 방문하라고 말했다. 수잔은 브랜든에게 클램차우더와 쿠키를 전해주었다. 그러면서, "돈은 내지 않으셔도 됩니다. 대신 할머니 상태가 어떤지 꼭 좀 알려주세요. 그리고 할머니가 더 드시고 싶다고하면 언제든 상관없으니까 편하게 연락주세요." 라고 했다.


브랜든은 담당 매니저에게 감동받았다. 브랜든은 며칠 후 매니저 덕분에 할머니가 클램차우더를 먹을 수 있었던 얘기를 페이스북에 올렸다. 이 글은 며칠 만에 수십만개의 '좋아요' 와 2만개 가량의 댓글이 달렸다. 이 일을 계기로 파네라 브레드는 21세기 초 미국에서 손꼽히는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었다. 




Travis Wise




파네라 브레드는 당일 남은 빵을 노숙자 쉼터에 기증을 하는 등 사회 공헌활동을 하는 기업이었습니다.

그러던 중 담당 매니저 수잔의 진심어린 행동이 한 사람의 마음을 감동시키면서, 사람들에게 알려지는 계기가 되었죠.



사람을 진심으로 대한다는 것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진심만큼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것은 없는 것 같아요.

기업이 고객에게 진심으로 대하는 것 또한 마찬가지인가 봅니다.




재밌게 읽으셨다면, 공감버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해결하는 Gongmyung
Comments

생각과 마음의 차이


(출처 : Creative Ignition)


1.생각은 머리로, 마음은 가슴으로 하는 것이다.

2.생각으로는 아닌 걸 알아도, 마음에는 상처가 남는다.

3.마음은 생각과 감정, 신체의 유기체이다.

4.다른 사람의 생각에 호소하면 고개를 끄덕이지만, 마음에 호소하면 행동하게한다.


"결국 모든 선택은 마음에 좌우된다."




요새 관심갖고 읽고있는 책인데, 책에 이런 구절이 있더군요.

"다른 사람의 머리에 호소하면 고개를 끄덕이지만, 마음에 호소하면 행동하게 한다.

결국, 모든 선택은 마음에 좌우된다."


그래서 문득, 생각과 마음의 차이가 무엇인지를 생각해봤습니다. 

무얼하든 마음가짐에 달려있다고 하잖아요. 

나의 행복도, 나의 사랑도, 나의 성공도.. 내 마음가짐에 달려있어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

감사합니다.



Posted by 해결하는 Gongmyung
Comments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리더 : 유비



삼국지를 보면, 뛰어난 명장, 뛰어난 지략가들이 많이 나오죠.

혼란한 시대에 수많은 영웅호걸 중에서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리더, 유비에 대해 얘기해보고자 합니다.


유비는 삼국지의 핵심인물 중 하나입니다. 

그 중에서도 가장 주인공에 가깝지않나 생각해요.

그러나, 유비는 관우나 장비에 비해서 무력이 뛰어나지 않습니다.

또한, 제갈량과 같은 천재적인 지혜를 소유한 자도 아닙니다.

하지만, 손에 꼽히는 무장들과 지략가들은 모두 유비를 따릅니다.


(삼국지 덕후콘서트 중)


그래서 일각에서는 유비를 소위 '운빨'(?) 이라고 보는 분들도 많습니다.

책에서 뛰어난 인재들이 유비를 따르지만, 왜 따르는지에 대한 정확한 묘사가 없기에 그렇습니다.

저도 삼국지를 보기전에 그랬고, 보고나서도 그랬구요.



지금 생각해보면 유비가 삼국지에서 가장 큰 힘을 지닌 자가 아닌가 생각해봅니다.

이 세상에는 수많은 사람들이 있어요.

아무리 힘이 센 관우, 장비라도 혼자서 수만의 대군을 이기진 못합니다.

회서에서 내가 아무리 능력이 좋아도 커뮤니케이션을 잘 못 한다면, 회사에서 좋은 평가를 받기 힘듭니다.

경영자라면, 처우조건 뿐 아니라 직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아야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입니다.

회사에서의 성과도, 나의 성공도, 나의 행복도 사람들과 함께할 때 비로소 실현 가능합니다.


(출처 : vic)



 리더는 사람들의 마음을 얻을 줄 알아야한다.

리더는 합리적이여야 한다.


진정한 리더에 대한 저의 생각입니다.



유명한 일례로, 유비는 제갈량이란 인재를 얻기위해 삼고초려 했습니다.

방문할 때마다 제갈량이 집에 없으니, 관우와 장비는 뭐하러 직접 집에 방문하느냐, 사람을 보내자 했습니다.

유비는 '내가 바라는 것은 공명이 나의 정성을 알아주는 것'이라 하고 계속 방문하였죠.

제갈량은 유비에 감복하여 충실한 신하가 되었고, 유비가 죽은 이후에도 촉의 통일을 위해 힘썼습니다.

성공을 위해서 훌륭한 파트너를 얻는다는 것은 너무나도 중요하죠.

유비는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힘으로 훌륭한 파트너를 얻었습니다.



유비는 결국 대업을 이루지 못했지만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능력은 리더가 갖춰야할 핵심 자질입니다.



재밌게 읽으셨다면, 공감버튼♥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



'마케팅 이야기 > 리더십'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리더 : 유비  (0) 2017.11.23
Posted by 해결하는 Gongmyung
Comments